대학안내

언론보도기사

home  대학안내 >  대학홍보 >  언론보도기사

언론보도기사 게시물 내용
성덕대, 역량강화사업 선정…대구경북선 유일
작성자: 관리자 등록일: 2019-05-06 조회: 420
첨부파일:
성덕대(영천)가 전문대 혁신사업 중 역량강화형(Ⅱ유형) 지원대상으로 선정됐다. 2일 교육부와 한국연구재단은 대학·전문대학 혁신지원사업 중 ‘역량강화형(Ⅱ유형)’ 지원대상으로 덕성여대 등 22개 대학·전문대를 선정했다. 대구경북권에서는 일반대 2곳, 전문대 4곳이 역량강화형 대상이지만 성덕대만 선정돼 나머지 대학은 퇴출을 우려해야 할 처지가 됐다.

선정된 일반대학은 △덕성여대·한경대(수도권) △가톨릭관동대·연세대 원주(대구·경북·강원권) △건양대·목원대·유원대(충청권) △순천대·우석대·조선대(호남·제주권) △동서대·한국해양대(부산·울산·경남권) 등 12곳이다. 전문대는 △오산대·용인송담대·청강문화산업대(수도권) △성덕대(대구·경북권) △강릉영동대·송곡대(충청·강원권) △조선간호대·한영대(호남·제주권) △경남도립거창대·김해대(부산·울산·경남권) 등 10곳이다. 선정 대학에는 올해 총 276억원(학교당 평균 23억원), 전문대에는 총 130억원(학교당 평균 13억원)의 사업비가 지원된다.

대학·전문대학 혁신지원사업은 기존 교육부의 대학자율역량강화(ACE+), 산업연계교육활성화선도대학(PRIME), 대학인문역량강화(CORE), 대학특성화(CK), 여성공학인재양성(WE-UP) 등 5개 지원사업을 통합한 것이다. 특정 목적에만 쓸 수 있었던 이전과는 달리 별다른 사용처 제약 없이 학교가 자율적으로 지원금을 쓸 수 있다. 혁신지원사업은 자율협약형 지원(Ⅰ유형)과 역량강화형 지원(Ⅱ유형)으로 나뉜다. 이번에 선정한 ‘역량강화형’은 지난해 ‘대학 기본역량 진단’ 결과 기본역량이 다소 미흡해 ‘역량강화대학’으로 평가된 학교를 대상으로 했다. 선정된 학교는 올해부터 2021년까지 3년간 정원감축과 구조조정을 해야 한다. 박종문기자 kpjm@yeongnam.com

[Copyrights ⓒ 영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목록